본아이에프, 농식품부 장관상 수상… 농·기업 ‘상생 노력’ 결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정책홍보팀 작성일2021-12-02 조회70회

본문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 본아이에프가 지역 농가의 판로 확보 및 안정화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최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2021 농업과 기업 간 상생협력 경진대회’ 최고상으로, 기업과 농업계가 비즈니스 기반으로 협력해 함께 경쟁력을 높이고 농식품 부가가치 창출과 산업 발전에 긍정적 영향을 준 우수 기업으로 평가받아 수상하게 됐다.

본아이에프는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던 지역 농가를 돕고자 지난 2019년 충남 서산시와의 업무협약(MOU) 후 3년 간 지속적으로 농업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해 오고 있다.

서산6쪽마늘을 주재료로 지난해 선보인 ‘6쪽마늘닭죽’은 우수한 맛과 품질 덕분에 고객 인기로, 판매 기간을 당초 예정보다 늘려 결과적으로는 지역 농산물 사용량 증대에 기여했다.

이 기간 6쪽마늘닭죽은 코로나 사태 여파로 어려운 상황임에도 약 40만 그릇 판매를 기록했다. 이 메뉴를 위해 본아이에프가 수급한 서산시의 6쪽마늘은 총 30톤에 달한다. 


농산물과 신메뉴의 특징을 모두 살린 광고 캠페인까지 선보여 ‘2020년 앤어워드 디지털 광고 위너’ 수상으로, 브랜드와 우리 농산물을 함께 알린 우수 케이스로 평가받기도 했다.

마늘은 물론 서산 뜸부기쌀과 찹쌀 387톤도 사용했다. 양질의 농산물을 공급받아 제조한 아침엔본죽' 브랜드의 제품죽은 2019년 7월부터 지난 8월까지 3년간 약 1,260만개 판매를 기록했다. 

지난 2019년 서산 달래를 활용한 ‘여수꼬막서산달래비빔밥’, 서산 냉이를 담은 ‘봄냉이차돌강된장’, ‘봄냉이바지락죽’ 등의 계절 메뉴도 선보였다.

2021112013148070272_1.jpg?rnd=57869 

그뿐만 아니라 지자체와 함께 서산시 고령 취약계층에 6쪽마늘닭죽 300그릇을 제공하는 등 지역 사회공헌 활동도 진행했다.

본아이에프 관계자는 “그동안 본아이에프가 지역 농가와 함께 전개한 다양한 활동의 결실로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라며 “본아이에프는 앞으로도 농가는 물론 우리 지역 사회 곳곳을 살피고 함께 하는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며, 고객 만족까지 실현할 수 있는 다각적인 노력을 실행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궁금하신 점이 있으신가요?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관련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