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프랜차이즈協-신한銀, 상생 배달앱 ‘땡겨요’로 수수료 부담 낮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정책홍보팀 작성일2022-01-11 조회269회

본문


소상공인·사업자 위한 땡겨요 홍보·활성화 MOU 체결배달앱 상생문화 확산 협력


d860bda9b458159e298795b006c54ee4_1641893566_94.jpg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회장 정현식·이하 협회)와 국내 리딩뱅크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이 음식배달 플랫폼 땡겨요활성화를 통해 배달앱 상생 문화 확산에 나선다.

 

협회 및 신한은행은 11일 서울 강서구 협회 회의실에서 땡겨요-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소상공인, 사업자 수수료 부담 완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정현식 협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로 업계의 배달앱 의존도가 크게 높아졌으나, 높은 수수료와 일방적인 정책으로 많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고통받고 있다면서 배달앱 업계의 상생 확산을 위해 땡겨요의 성공적인 안착과 활성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전성호 신한은행 O2O추진챕터 본부장은 “‘땡겨요는 파격적인 수수료 정책과 각종 편의 기능, 실효성 높은 리뷰 시스템과 알고리즘 등 다양한 차별점을 지닌 배달앱이라고 하면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소비자 모두가 상생하는 배달앱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땡겨요는 신한은행이 지난해 12월 금융권 최초로 론칭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이다. 광고비·입점료 제로 업계 최저 2% 이하 중개 수수료 자체 PG시스템을 통한 빠른 정산 서비스 사업자 대출 연계 등 입점업체 친화 정책이 특징이다.

 

, 두 번째 주문까지 기본 할인 쿠폰 제공(1만원) 결제 또는 작성 리뷰로 주문 발생시 포인트 제공 전용카드 결제시 마이신한포인트혜택 서울사랑상품권 할인 구매 등 금융사 플랫폼만 가능한 다양한 소비자 혜택도 제공한다.

 

향후 협회는 회원사 및 소속 가맹점들을 대상으로 땡겨요홍보 및 사용 독려 활동을 전개한다. 114일 정식 오픈 이후 신한은행과 앱 사용 개선, 매출 관련 데이터, 운영 정책 등을 논의하는 협력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정현식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 전성호 신한은행 O2O추진챕터 본부장 등 양측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 사진 첨부 -

- -

궁금하신 점이 있으신가요?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관련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문의하기